ZERONOVA

Data, Open, Share, Platform, Cloud, Education

Facebook Big Data Bootcamp: 5000명 전 직원에게 데이터 분석을 가르치다

with 3 comments

빅데이터가 이슈가 되면서 각 기업마다 분석가를 고용하기 위해 애쓰고 있고, 내부 직원들에게 빅데이터 교육을 받도록 독려하고 있다. 하지만, 일부 직원들이나 데이터 분석가들이 교육 받는 것만으로 충분할까? 그런다고, 정말 회사가 데이터에 기반한 의사결정을 내리는 선진기업으로 변모할까? 이런 의문이 든다면, 이번에 소개하는 Facebook의 교육프로그램을 주목해 볼만하다.

Facebook에서는 신규 엔지니어가 들어오면 6주간 회사의 코드 베이스나 개발문화를 교육시키는 engineering bootcamp 프로그램이 있다. 그런데 최근에 이와는 별개로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Big Data Bootcamp 프로그램을 가동시켰다. 취지는 간단하다. Facebook의 모든 직원들이 직접 데이터를 보고, 탐색적인 분석을 하여, 가설을 검증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도록 하는 것이다. 예전에는 데이터 분석가(혹은 Data Scientist)가 맡았던 일이지만, 회사 자체가 Data-driven culture가 되려면 모든 직원들이 데이터를 가지고 놀 수 있는 능력을 키워야 한다는 것이다. 부수적인 효과로 현재 100명 가량 있는 데이터 분석가들은 좀 더 의미있는 분석에 집중할 수 있을 것이다.

대부분의 기업들에서는 보통 현업 담당자들이 보고 싶은 데이터가 있거나 보고서가 필요하면, 분석가에게 요청해서 결과를 받아본다. 이러다보니, 둘간에 소통이 잘 되지 않으면 요구사항이 불분명하거나, 현업이 원하는 결과를 얻지 못하는 상황이 많다. 또한 조직이 다르고 프로세스를 타다보니 시간이 걸려서 비즈니스의 즉시성이 떨어진다. 분석가 입장에서는 보다 거시적이고 의미있는 분석을 하려하지만, 현업 요청을 처리하느라 정작 중요한 업무를 놓쳐버리기 일쑤다.

이러한 전통적인 비즈니스 담당자와 데이터 분석가간의 고리를 끊고, 데이터를 제대로 보고 즉각적인 판단을 위해서는 현업 담당자가 직접 데이터를 만질 수 있는 구조가 되어야 한다. Facebook은 그런 니즈를 파악하고 중요한 결정을 한 것이다. Facebook Big Data Bootcamp에 대해 좀 더 살펴보면,

  • 2주간의 전일제 프로그램 (이 때는 업무에서 손뗀다)
  • 매 프로그램에는 25명의 직원으로 제한
  • 오전 3시간 교육(데이터 분석 도구)받고 오후에는 본인이 선택한 실무 프로젝트를 수행
  • 실무 분석 프로젝트는 실제 회사 문제점과 관련있는 것으로 선택 (예. 고객 서비스 향상)
  • 각 직원마다 멘토가 할당되어 2주동안 도움을 줌

그런데 가만 생각해 보면 2주 동안 교육받는다고 직원들이 데이터 분석가가 될까라는 의문점이 든다. 그래서 중요한 것은 선택과 집중이고, 분석 도구보다는 데이터를 바라보는 올바른 마인드셋을 보다 강조한다. Bootcamp 담당자의 언급을 보면,

it’s not just about having the right tools — it’s about the right mindset. The company’s big data bootcamp teaches employees how to conduct exploratory analysis and come up with hypotheses. It also trains them to effectively communicate and present their findings

요즘 국내에서 빅데이터 이슈가 논의되는 것을 보면 너무 도구 중심으로 간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 (나 역시 도구 만드는 사람이긴 하지만…) 물론 빅데이터의 산파 역할을 한 공헌이 있긴 하지만, 앞으로 빅데이터가 제대로 자리잡으려면, 데이터를 바라보는 관점, 데이터 분석과 활용, 데이터 교육 등 기업 문화로 녹아들어갈 수 있게 하는 부분에 역량을 좀 더 집중해야 하는게 아닐까 싶다. Facebook의 시도는 무게중심을 어디에 두는지 잘 보여주는 사례라고 할 수 있다.

데이터 분석은 점점 더 쉬워져야 하고, 특정 전문가에서 비즈니스 실무 담당자들까지 확대되어야 한다. 도구도 그런 방향으로 발전하고 있고, 기회는 그런 지점에 존재할 것이다.

Advertisements

Written by zeronova

2013/08/06 , 시간: 2:03 오후

Big Data에 게시됨

3개의 답글

Subscribe to comments with RSS.

  1. […] Facebook Big Data Bootcamp: 5000명 전 직원에게 데이터 분석을 가르치다 | ZERONOVA. […]

  2. 와~ 역시 페북.. 정말 궁금하네요.+_+ 동영상 같은게 공개되면 좋을텐데

    ahyounglee

    2013/08/09 at 2:26 오후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